카르타, 포스코건설과 드론 활용한 현장관리 시스템 구축
2020.01.17 | 아시아투데이
카르타, 포스코건설과 드론을 활용한 현장관리 시스템 구축
 

건설용 드론 데이터 플랫폼을 연구개발하는 카르타(대표 최석원, 김영훈)가 지명입찰을 통해 포스코건설(대표 이영훈)의 ‘드론을 활용한 현장관리 시스템 구축’ 계약을 수주했다.

이 계약으로 포스코건설은 국내 건설사 최초로 전체 현장을 플랫폼을 활용하여 관리하는 시스템을 구축하게 된다.

포스코건설 연구개발 담당자에 따르면 ‘해당 플랫폼을 활용 시 기존 방식보다 대용량 공간정보(드론, 3D 스캐너) 접근 및 활용도가 높아질 것으로 판단되며, 건설 현장의 스마트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카르타는 스마트 건설 시대를 선도하는 콘테크 스타트업으로 국토교통부에서 주관한 스마트건설 기술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이후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의 공동 연구를 통해 빠르게 기술 고도화를 성공시켰다. 또한 기술의 혁신성을 인정 받아 대한민국 산업대상 기술혁신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