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s


카르타(대표 최석원, 김영훈)가 머니투데이에서 주최하는 '2020 제6회 대한민국 산업대상'의 2년 연속상, 'ICT대상' 수상 기업으로 선정됐다.

'대한민국 산업대상'은 산업 각 분야에서 혁신을 이루고 탁월한 경영 능력을 발휘한 기업을 선정해 시상하는 행사다.

건설용 드론 데이터 플랫폼 전문기업 '카르타' 로고/사진제공=카르타카르타는 서울대학교에서 시작한 콘테크(Con-Tech) 스타트업이다. 드론과 ICT(정보통신기술)를 융합한 클라우드 기반의 건설용 드론 데이터 플랫폼을 자체 개발했다.

업체 측은 "카르타 플랫폼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자체 개발한 엔진을 사용한다"며 "촬영부터 분석·활용까지 전 프로세스를 통합한 유일한 솔루션"이라고 설명했다.

카르타 플랫폼은 건설 현장에서 드론으로 사진을 촬영하고, 그 사진을 자체 개발한 엔진으로 분석·처리한다. 이 과정에서 추출한 △정사사진 △3D 포인트클라우드 △3D 메시(Mesh)를 활용해 현장 모니터링, 시공 관리, 3D 측량 등을 효율적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돕는다.

최석원 카르타 대표는 "카르타는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공동 연구로 기술의 고도화와 검증을 성공적으로 마쳤다"면서 "기술력과 혁신성을 인정받아 현재 포스코건설의 전 건설 현장에 카르타 플랫폼을 적용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최근 코오롱글로벌과 업무협약을 맺고 공동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며 "앞으로 현장에 더욱 최적화된 솔루션을 개발해 스마트건설 시대를 선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